검색

검색어는 최소 두 글자 이상 입력해주세요.

포스코, 코로나19 의료진에 친환경 백팩 활용 응원 키트 2,500여 개 전달

포스코, 코로나19 의료진에 친환경 백팩 활용 응원 키트 2,500여 개 전달

2021/02/09

| 사회적기업이 자동차 시트 재활용해 만든 가방에 건강기능식품 등 10여 종의 물품 담아 구성
| 수도권 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 2곳에 순차 전달…지난해 대구경북 지역에 이어 두 번째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수도권 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 의료진에 ‘조금 특별한 응원 키트’ 2,500여 개를 전달한다.

포스코는 친환경 가방에 면역력을 높이는 건강기능식품과 김 서림 방지 안경 클리너 등 총 10여 종의 물품을 담아 응원 키트를 구성했다. 특히 포스코는 응원 키트를 사회적 기업이 자동차 시트를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up-cycling) 백팩에 넣어 전달함으로써 의료 현장에서 헌신하는 의료진은 물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 기업을 함께 응원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포스코는 9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서울특별시 중랑구에 소재한 서울의료원을 찾아 첫 번째 전달식을 가졌다. 송관영 서울의료원장은 “정성이 가득 담긴 선물 꾸러미를 보내준 포스코에 감사하다”며 “설 연휴에도 코로나19 치료와 확산 방지를 위해 애쓰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큰 위로와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스코는 2월 중 인천의료원에도 응원 키트를 전달할 계획이다.

포스코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의료진에 응원 키트를 전달하는 것은 지난해 3월과 4월 대구경북 지역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포스코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수도권 지역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올해도 응원 키트를 준비했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해 2월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해 성금 50억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으며, 지난해 10월과 11월에는 국립중앙의료원과 서울의료원에서 코로나19 의료진을 위한 감사 음악회를 개최했다. 또한 12월에는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에서 헌신한 의료진 7명을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한 바 있다.

▲ 포스코가 9일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서울의료원 의료진에 응원 키트를 전달했다. 사진은 서울의료원 의료진들이 포스코가 친환경 가방에 담아 전달한 응원 키트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 포스코가 9일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서울의료원 의료진에 응원 키트를 전달했다. (오른쪽부터) 양원준 포스코 기업시민실장, 송관영 서울의료원장, 김정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사무총장.

URL 복사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공유하기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