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어는 최소 두 글자 이상 입력해주세요.

포스코 29년 차 아빠와 취준생 딸의 교집합

포스코 29년 차 아빠와 취준생 딸의 교집합

2018/08/14

 

포스코 29년차 아빠 교집합X 딸 취준생. 포스코 광양제철소 에너지부 김영기 부장과 취준생 딸이 카메라 앞에 앉아 활짝 웃고 있다.

대기업에 무려 29년을 몸담은 아빠와 취업 전선에서 고군분투 중인 딸, 이들에게도 공통점이 있을까? 포스코 광양제철소 에너지부의 김영기 부장이 취준생 딸과의 교집합 찾기에 나섰다. 카메라 앞에 앉은 부녀가 들려주는 솔직 담백한 속마음! 회사생활, 취직과 관련된 다양한 상황에서 상대방이 어떻게 행동할지 유추해보는 ‘교집합 퀴즈’를 통해 여러 닮은 듯 다른 ‘김영기 김혜정 부녀’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아빠 김영기 포스코근무 29년차(광양 에너지부 근무 중) 딸 김혜정 대학교 졸업반 취준생

Q1. 딸이 지금 받는 것보다 훨씬 적은 돈을 받고도 하고 싶은 일을 찾아 이직을 고려한다면?

“아빠! 나 이직할래. 진짜 하고 싶은 일이 있어.” 한 달에 500만 원을 벌던 딸이, 하고 싶은 일이 있다며 100만 원을 주는 회사로 이직을 하겠다고 한다면 아빠는 어떤 반응을 보일까? 

딸 김혜정아빠는 아마 응원하면서도 혼내지 않을까요?(웃음) “너의 행동을 나는 지지해.”라고 하시면서도 “그래도 50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가는 건 좀 무리이지 않을까?”라고 현실적인 조언을 해주실 것 같은데요.

아빠 김영기우리 딸은 100% 이직을 할 겁니다.  하고 싶은 일을 하다 보면 더 좋은 자리가 나타날 수도 있기 때문에 젊었을 때 해보라고 할 것 같아요.

Q2. 우리 아빠/딸은 다시 태어나도 같은 전공을 선택할 것이다?

전기학 전공인 아빠와 신문방송학 전공인 딸, 다시 한번 전공선택의 기회가 주어진다면? 내가 알고 있는 아빠/딸은 또다시 같은 전공을 선택할까?

딸 김혜정아빠는 이과적인 이해나 공부도 잘하시지만 문과적인 감성도 꽤 충분하세요. 그래서 다시 전공을 골라야 한다면 문-이과 복합적인 전공을 선택하실 것 같아요. 저는 또 한 번 선택을 할 수 있다면, 이제는 창의적인 일 보다는 경영학이나 통계학을 전공해서 안정적으로 회사에서 시키는 일을 하고 싶은 마음도 있어요. (웃음)

아빠 김영기딸 혜정이도 다른 전공을 선택할 것 같네요. 딸이 재주가 많기 때문에 와일드하면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는 전공으로 바꾸지 않을까요? 저는 전공을 다시 선택하라면 역사를 탐구하는 사학이나 고고학 같은 걸 해보고 싶네요. 과거에는 사람들이 어떻게 살았을까? 그런 게 너무 궁금하고 꼭 해보고 싶더라고요.

딸 김혜정

음… 어울리실 것 같아요!

Q3. 가족들과 휴일에 워터파크에 가서 3시간 기다린 워터슬라이드를 타려고 하는 순간! 상사의 전화가 울린다면?

오랜만에 나선 가족과의 외출, 기다리고 기다린 워터슬라이드 바로 앞에서 상사의 전화가 왔을 때 그 전화를 바로 받을까?

딸 김혜정아빠는 워터슬라이드를 타면서라도 전화를 받으실거에요! 우선 올라왔으니까 아쉽겠죠. 아빠가 워터슬라이드 굉장히 좋아하시거든요. 그래서 일단 타는데, 물 다 맞으면서 “잠시 후에 다시 전화드리겠습니다” (웃음)

아빠 김영기우리 딸은 안 받아요. (웃음) 슬라이드가 10분, 20분 동안 계속 타는 게 아니니까. 다 놀고 내려와서 “예, 부장님” 할 것 같은데요.

딸 김혜정맞아, 그럴 거 같아요. 일단 타고 나서 받아야죠. 그런데 아빠도 직장 후배에게 주말에 전화한 적 있어요?

아빠 김영기

정말 급한 업무 때문이라면 몰라도 개인적인 일 때문에 한 적은 없죠.

딸 김혜정아빠는 좋은 상사다?

아빠 김영기좋은 상사라는 건… 거의 없어. (웃음)

인터뷰를 마치며 김영기 씨는 “그래도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는 딸의 취향이나 성격을 잘 알고 있는 것 같다”라며 웃어 보였고, 딸 혜정 씨 역시 “내가 예상하는 아빠의 답이 과연 맞을까 했는데 생각보다 잘 맞았다. 내가 아빠에 대해 모르는 건 아니구나 생각하게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완전히 다른 환경 속에서 하루를 보내는 두 사람이지만, ‘현실 부녀’ 케미로 서로의 속마음을 꿰뚫어보며 인터뷰 내내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 더 많은 이야기를 직접 듣고 싶다면, 아래 풀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관련 글 보기

URL 복사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공유하기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