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어는 최소 두 글자 이상 입력해주세요.

포스코, 국내최초 11억 유로 규모 그린본드 교환사채 발행

포스코, 국내최초 11억 유로 규모 그린본드 교환사채 발행

2021/08/17

l 친환경 중심 신성장 동력 확보 및 ESG 경영 강화 위한 자금 확보
l 5년 만기, -0.78% 금리…자사주 293만주 대상 45% 프리미엄
l 우수한 대외신인도와 미래 주가에 대한 투자자들의 긍정적 전망 반영

포스코가 국내 최초로 그린본드 교환사채를 해외에 발행했다.

포스코는 13일 친환경 관련 국내외 투자 자금 조달 등 ESG경영 강화를 위해 11억 유로(한화 약 1.5조 원)규모의 그린본드 교환사채를 발행했다.

이번 그린본드 교환사채의 교환 대상은 포스코가 보유한 자사주 약 293만주로 13일 종가 341,000원을 기준으로 1주당 가치를 494,450원으로 책정됐다. 이는 1주당 약 45%의 높은 프리미엄으로 향후 포스코 주가에 대한 투자자들의 긍정적인 전망이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총 발행 금액도 11억 유로 규모로 지금까지 국내 기업이 자사주를 활용해 발행한 교환사채 중 최대 금액이다.

또한 포스코가 유로화로 발행한 그린본드 교환사채는 만기 5년, 제로쿠폰 본드로 만기 수익률이 -0.78%로서 실질적으로 마이너스 금리 발행이다.

포스코는 우수한 대외 신인도와 글로벌 우량 신용등급을 바탕으로 마이너스 금리로 외화 교환사채 발행에 성공함으로써 글로벌 금리 상승이 예상되는 자금시장에서 이자 부담 없이 선제적인 자금조달을 통해 금융비용 절감 효과를 볼 것으로 예상한다.

아울러 포스코는 이번 그린본드 교환사채 발행으로 확보한 자금을 2차전지, 수소 사업 등 친환경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투자에 주로 사용함으로써 기업시민 경영이념 기반의 ESG경영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 2019년 7월 글로벌 철강회사 최초로 친환경 사업 및 사회문제 해소를 위한 사업자금 조달을 위해 5억 달러 규모의 ESG채권 발행에도 성공한 바 있다.

관련 글 보기

URL 복사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공유하기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