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어는 최소 두 글자 이상 입력해주세요.

최정우 회장 “안전은 기업시민으로서 With POSCO의 근간”

2018/10/05

l 5일 전사 안전다짐대회에서 ‘Safety With POSCO’ 구현 위한 3實 안전 활동 천명
l 최정우 회장 “모든 안전 활동들은 협력사와 더불어 함께하는 With POSCO 관점에서 추진”

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5일 포항 본사에서 열린 전사 안전다짐대회를 통해 ‘Safety With POSCO’ 구현 의지를 밝히고, 3實 안전 관리 해법을 제시했다.

이번 안전다짐대회에는 포스코 및 협력사 임직원 600여 명이 참석해 다 함께 ‘Safety With POSCO’를 제창하고 안전 의지를 다졌다. 최정우 회장은 “안전은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 시민으로서 With POSCO의 근간”이라고 밝히며, 형식보다는 실질, 보고보다는 실행, 명분보다는 실리의 ‘3實 기반’의 안전 관리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3實의 행동 강령을 통해 포스코는 단기 실적 위주의 형식적인 활동에서 탈피하고 재해를 실제로 예방할 수 있는 ‘실질’적 안전 활동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안전 활동에 포스코와 협력사 전 계층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실행’ 중심의 현장 안전 활동을 체질화한다. 마지막으로 실제로 재해가 예방될 수 있는 관점에서 안전 활동을 실시하고, 철저하게 실효성 있는 대책을 수립해 안전에서의 ‘실리’를 추구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최정우 회장은 “모든 안전 활동들은 협력사와 더불어 함께하는 With POSCO 관점에서 추진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하며 협력사의 안전이 곧 포스코의 안전이라는 점을 역설했다. 이날 포스코 직원들의 대의기구인 노경협의회 이대우 대표 역시 “노경협의회가 전 직원의 의견을 수렴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의 터전 구현을 위해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는 3년간 안전 분야에 예산 1조억 원 이상 투입, 안전보건 전문가 영입, 안전 전담 조직 신설, 중대 재해 위험 설비 안전장치 보완 등을 통해 안전 재해 방지에 만전을 가하고 있다.

관련 글 보기

URL 복사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공유하기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