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어는 최소 두 글자 이상 입력해주세요.

고객사와 기술협력으로 ‘스마트 기술혁신’ 박차

고객사와 기술협력으로 ‘스마트 기술혁신’ 박차

2017/12/29

– 기술혁신 개방형 협력 생태계 조성 위한 고객의 날 행사 개최
– 스마트 내진설계 기술, 건설용 소재·강건재 기술 등 기술협력 협약 체결

포스코건설(사장 한찬건)이 12월 27일 인천 송도사옥에서 스마티제이션(Smartization)에 기반한 기술혁신과 개방형 협력(Open Collaboration)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17년 기술협력사 고객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2017년 기술협력사 고객의 날 행사 모습.
포스코건설이 12월 27일 인천 송도사옥에서 2017 포스코건설 기술협력사 고객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날 행사에서 스마티제이션 성과와 비전을 공유하고, 건설산업의 Smart化 대응을 위한 협력 생태계 조성방안을 주제로 패널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추진하고 있는 스마티제이션 성과와 비전 발표를 비롯해 음성인식 홈네트워크와 같은 스마트 더샵(the#) 첨단장비와 3차원 드론 활용기술 등 첨단 장비를 관람할 수 있는 전시회도 열렸다.

또한 산·학·연 전문가가 ‘건설산업의 Smart化 대응을 위한 협력 생태계 조성방안’을 주제로 패널토론을 진행했다. 한양대 김수삼 석좌교수를 비롯해 지멘스, 4차 산업 혁명위원회 등 스마트 관련분야 전문가가 참석한 패널토론에서는 스마트 기술을 건설산업에 접목시키기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가 논의됐다.

한찬건 포스코건설 사장과 임직원들이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관람하는 모습.
(왼쪽에서 두번째)한찬건 포스코건설 사장과 임직원들이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관람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스마트 기술 공동연구와 사업화 추진을 위해 우수 기술협력사와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포스코건설은 지진대응 기술 개발을 위한 ‘스마트 내진설계 기술’, 첨단 소재 개발을 위한 ‘건설용 소재 및 강건재 기술’등 분야에서 기술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한찬건 사장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컨스트럭션(Smart Construction)을 추진하는데 있어 기술협력사와 더욱 견고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전동준 커뮤니케이터

관련 글 보기

URL 복사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공유하기

복사 버튼을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됩니다.
맨 위로